[ruby] ruby 몰입교육중…

2008-05-14   //   alexken작성   //   기술  //  No Comments

회사 업무에, 용도에 따라 주로 다양한 언어를 사용하지만,
한번 쓰고 말거나, 간단한 처리는 주로 perl을 이용한다.
주로 하는 일이 UI가 필요없고,
주로 Unix환경인데다가,
text처리가 대부분이라 regula expression 이 강력해서 perl이야 말로 아주 적격이다.

ruby란 언어를 처음 접한건 1999년도 일본서 공부할때다.
자연어처리 연구실이라 그곳 역서 text처리가 대부분이다.
ruby 공부하던 인간도 몇 있었지만, 그저 취미 일뿐,
실용적인 측면에서는 그 연구실 조차 perl이었다.

그래서 나도 perl을 그곳에서 배우기 시작했다.
Unix + Emacs + Perl.

그랬던 ruby가 몇년 전 부터 하도 유행이라, 나도 공부해 보고 업무에도 적용해 보고 싶었지만,
팀에 초 고수 perl 본좌가 2명이나(noise & gogma) 있는 바람에
혼자서만 ruby코드를 양산할 수 없어서, 나도 친숙하고 모두가 다 아는 perl 이 주종이었다.

최근에 이 둘을 꼬셔서 루비 공부 시작…

꼬시는데 뭐 어려운거 없었다.
황대산 님의 20분짜리 가이드한번 보여줬더니
바로 루비 광신도로 변신…

회사 도서관에 있는 ‘Programming Ruby’를 죄다 빌려다 모두 공부 중.

근데 도대체 대충 읽을 수가 없다.

한줄 한줄 의미를 곱씹으니 아주 오묘하다는 것.
특히 문법 설계가 아주 예술이다.

예전에 신군이랑 메신저로 잠깐 나눴던, Code Block이랑 Meta Programming이 왜 필요한지 왜 써야 하는지 이해가 가지 않았는데,
이것참 물건이다.

당분간 루비 얘기로 블로그가 도배될꺼 같다.